본문바로가기


홈
현재 위치

보도자료

어게인, 2021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 - 11월 1일부터 2주간 재개막!
작성자 : 수원문화재단 작성일 : 2021-10-28 조회수 : 581

성철저한 방역과 새로운 프로그램으로 돌아온
‘어게인, 2021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
11월 1일부터 2주간 재개막!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길영배)은 오는 11월 1일부터 14일까지 2주간 수원화성 화서문과 장안공원, 행궁동 일원에서, 문화재청의 세계유산 활용콘텐츠 구축사업의 하나인 <2021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 운영을 재개한다.
 

지난 9월 24일에 개최했던 이번 행사는 중대본의 권고로 10월 한 달간 중단되었다. ‘만천명월(萬川明月); 정조의 꿈, 빛이 되다’를 주제로 펼쳐졌던 축제는 유네스코(UNESCO)에 등재된 세계유산 ‘수원화성’의 화서문을 캔버스로 조선 후기 르네상스 시대를 이끌었던 정조의 문무예법(文武禮法)을 스토리텔링하여 영상과 조명으로 융합했다. 처음 개막했던 9월 당시 화려한 영상으로 연출된 미디어파사드(프로젝션 맵핑), 화서문 일대의 특수조명과 야간경관조명은 많은 관광객과 시민, 관련 전문가들의 관심을 이끌었다.
 

11월 1일 재개와 함께 그동안 진행하지 못했던 실경 야간공연과 워킹스루 형식의 시화전도 새롭게 준비했다. 실경 야간공연인 ‘미디어 퍼포먼스-만천명월 태평서곡’은 미디어파사드 중 ‘정조의 예(禮)’ 작품과 경기도무용단의 미디어 퍼포먼스를 융복합한 실감(實感) 공연이다. 인간 정조의 고뇌와 이상향을 드라마틱하게 전달할 예정이며, 11월 6일, 7일, 13일, 14일에 진행한다.
 

신규 프로그램인 시화전 ‘시(時)와 빛, 마음이 머물다’는 수원시 지역작가와 연계하여 단계별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시행에 따른 극복, 희망, 힐링을 주제로 진행한다. 화성행궁 그린터널에서 워킹스루 형태로 진행할 시화전은 잔잔한 조명과 배경음악이 더해져 코로나로 지친 관광객과 시민들에게 잔잔한 감동, 희망 그리고 힐링을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수원문화재단은 코로나19 방역도 한층 더 강화할 계획이다. 지역주민과 함께 현장 방역 인원을 증원하고, 주 행사장인 화서문 광장에는 게이트형 전신 소독기를 설치하는 등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를 관람하는 시민들이 안전한 관람이 될 수 있도록 준비할 예정이다.

길영배 대표이사는 “가을밤 수원화성의 아름다움을 알리고, 단계별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시대에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치유와 즐거움을 선사하기 위해 어게인, 수원화성 미디어아트쇼를 준비했다”며, “코로나19 방역수칙의 철저한 준수도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문의: 관광사업부 관광운영팀 031-290-3632~6)

 

  • 담당부서 : 기획경영부 기획홍보팀
  • 전화번호 : 031-290-3514
  • 화면최상단으로 이동
  • 다음 화면으로 이동
  • 페이지 맨위로 이동
 


페이지 맨 위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