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홈
현재 위치

보도자료

문화향연의 매카, 수원SK아트리움 개관
작성자 : 수원문화재단 작성일 : 2014-03-07 조회수 : 1168

문화향연의 매카, 수원SK아트리움 개관
- 6일 개관식, 노래비 제막…7일부터 개관기념 페스티벌 개최 -

“수원관광의 모든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는 장이 펼쳐진다” 
수원SK아트리움이 약 2년간의 건축과 준비과정을 마치고 6일 오후 5시 개관식을 성황리에 마쳤다. 수원시가 운영하는 첫 번째 전문공연장인 수원SK아트리움은 SK그룹이 수원시민을 위해 기부한 문화시설로 950석 규모의 대공연장과 300석 규모의 소공연장으로 이루어진 문화시설이다. 이 날 개관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을 비롯하여 이찬열 국회의원, 김훈동 수원예총 회장, 염상덕 수원문화원장, 이낙천 화성연구회 이사장 등 정재계와 문화예술계 주요 인사들이 참석했다.
이번 개관식은 테이프 커팅을 시작으로 대공연장 로비에서‘수원의 노래’노래비 제막식을 진행했다. 노래비는 작곡자 이흥렬(1909~1980) 교수의 아들인 이영조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 이사장이 수원시에 기증한‘수원의 노래’악보 원본을 바탕으로 제작했다. 행사 후 수원시립예술단의 축하콘서트도 열려 개관기념 페스티벌(3일 ~ 4월6일)을 앞두고 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지난 2012년 2월, 수원시민을 대상으로 한 공모에서 선정된‘아트리움’이라는 명칭은 ‘예술’(art)과 공간, 장소를 의미하는 접미사‘리움’(rium)의 합성어이다. 공연장은 노송지대의 울창한 소나무 숲을 차용한 입면 디자인으로 구성했다. 또한 수원화성의 성곽을 상징한 문화광장은 아트리움을 둘러싸고 있는 정자문화공원과 잘 어우러져 있다.
이러한 기술력과 건축미로 수원SK아트리움은 지난해 제9회 대한민국 토목건축기술대상에서 건축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또한 수원시립교향악단과 수원시립합창단이 상주하여 수준 높은 공연을 항상 만나볼 수 있다는 특화된 장점을 갖고 있다.
한편, 수원시와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라수흥)은 7일 수원시립교향악단의 오프닝 콘서트를 시작으로 한 달간 개관기념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바이올리니스트 강동석, 피아니스트 손열음, 고은 시인, 재즈가수 나윤선, KBS교향악단, 국립극단, 국립합창단, 국립현대무용단, 수원시립합창단 등 한국을 대표하는 예술인과 단체들이 출연하여 다양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공연예매는 수원SK아트리움 홈페이지(suwonskartrium.or.kr)와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 1544-1555)에서 가능하다.

○ 문의 : 공연사업본부(031-250-5300)

  • 담당부서 : 기획경영부 기획홍보팀
  • 전화번호 : 031-290-3514
  • 화면최상단으로 이동
  • 다음 화면으로 이동
  • 페이지 맨위로 이동
 


페이지 맨 위로 이동